2017 커플 & 동호회 최강자전

모터스포츠를 좋아하는 일반인들이 광활한 서킷을 직접 달려 볼 수 있는 올해 마지막 기회, 커플 및 동호회 순위별 시상식(상품포함)과 참가비가 아깝지 않을 만큼 참가자 전원 기본증정품(영암F1 서킷 메탈스티커, 차량용 소화기, KIC라이선스)과 관람객들에게 많은 경품이 마련되어 있습니다.

○ 장소 : 영암F1경주장(KIC) 상설경주장
○ 일시 : 2017년 11월12일 (일요일)
○ 신청 : 10월25일 ~ 11월8일 까지
○ 비용 : 50,000원 (커플 참가자는 남,여 각각 50,000원씩 총10만원)

참가자분들은 원활한 운영을 위해 이미지를 참고하시고 자세한 문의사항은 ☎ 061-288-4203 으로 문의해 주시길 바랍니다.

아마추어 스피드 레이싱

자동차 동호회원들과 함께 하는 국내 최대의 최장수 모터스포츠 대회 아마추어 레이싱 넥센타이어 스피드레이싱 엔페라리컵 3라운드가 오는 6월 24일(토) ~ 25일(일)에 영암 국제자동차경주장(KIC)에서 펼쳐집니다.

영암F1경주장 상설트랙(3.045km)에서 개최 되는 ‘넥센타이어 스피드레이싱’ 3전 입장은 무료다. ‘넥센타이어 스피드 레이싱’은 2006년 레저용 차량(RV) 대회로 시작해 올해 12년째를 맞았다.

GT300부터 RV-TT까지 총 10개의 클래스로 구성되어 더욱 짜릿하고 어린이풀장, 피트스탑 챌린지, 세발레이스 등 다채로운 체험행사가 준비되어 온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아마추어 자동차 경주로 레저문화를 선도하고 있는 아마추어 대회다.

최근들어 많이지고 있는 RV,SUV차량들에 대한 단편적인 차량운행에서 떠나 RV차량에 대한 세세한 관심을 증대시키며, 동시에 자동차 산업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자동차 컨텐츠를 만들어내고 흥행을 이루고 있다.

2017 넥센 스피드레이싱은 메인 스폰서인 넥센타이어를 중심으로 핫식스(롯데칠성), G-TECH(불스원), 하드론(상신브레이크), 부스터, 준비엘, 네오테크, 인치바이인치, GRBS 등이 클래스별 스폰서로 참여했다.

F1경주장, 복합모터스포츠 공간 활용

2015_KIC_user

전라남도는 대한민국 유일의 국제공인 1등급 경주장인 영암F1경주장내에는 자동차오프로드 경주장, 모터사이클 오프로드경주장, 국제 규격의 카트경기장, 오토캠핑장등을 보유한 종합 모터스포츠 시설로 재도약을 모색하고 있다.

2011년부터 F1대회와 별도로 경주장 활용을 위해 임대를 시작하여 지난해 F1대회를 개최하지 않고도 연간 활용 일수가 266일에 달해 32억원의 수익을 올렸고, 방문객도 14만3천여명 5억2천여만원의 운영 흑자, 지역 내 직접 소비지출 효과도 127억여원에 이르는 것으로 분석됐다.

다른 한편으로 공적 자금이 투입된 영암F1경주장을 향후 복합모터스포츠 메카로 만들기 위한 사업으로 F1자동차경주장과 연계한 차부품 고급브랜드화 연구개발 사업(2013∼2016년, 786억원)과 튜닝산업 지원시스템 구축사업(2014∼2017년, 384억원)이 국책과제로 선정돼 추진되고 자동차 핵심부품 개발 연구소와 자동차튜닝밸리조성 사업도 본격적으로 추진되고 있다.

오재선 전라남도 F1대회지원담당관은 “F1경주장은 전남의 큰 자산으로, 경주장 활성화를 통해 수익을 창출하는 것은 물론 주민과 함께 하는 레저문화공간으로 만들 것”이라며 “이를 위해 점진적으로 브랜드 있는 국제대회 개최, 교통안전교육센터 유치, 청소년체험프로그램 운영, 자동차박물관 건립 등을 추진, F1경주장을 보물단지로 조성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