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 모터스포츠 총결산

20151108_KIC_MS_last

2015년 국내 모터스포츠 대회를 총결산하는‘대한민국 모터스포츠 페스티벌’이 7일, 8일 영암국제자동차경주장(KIC)에서 열린다.

자동차, 카트, 모터사이클, 드래그레이스, 드리프트, F3, 코지 등 500여대가 참가해 경주장 곳곳에서 다양한 종류의 박진감 넘치고 흥미 가득한 대회로 키즈라이딩스쿨, 카트, 어린이자동차 등 모터스포츠 체험행사와 함께 자동차와 경주장을 소재로 한 사생대회, 모형자동차 제작 등 가족단위 관람객이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도 준비됐다.

메인그랜드스탠드 앞에서 펼쳐지는 드래그레이스는 순발력과 속도를 겨루는 초단거리 기록경쟁 경주로 400m 직선 코스에서 치러지며, 모터스포츠 기초종목인 카트는 배기량이 120cc에 불과하지만 최고 속도 160km까지 낼 수 있어 꼬불꼬불한 코스를 빠르게 지나가는 역동적 장면이 연출된다.

국내 최초로 실시된 프랑스‘르망24시’방식의 내구레이스로 1시간 동안 주행거리로 순위를 정하는 ‘코리아 르망(KLM)’경기와 오프로드 그랑프리와 대학생 자작자동차대회는 비포장 경주장을 달리는 경주로 주행이 거듭될수록 달라지는 경주장 상황에 따라 순위가 쉽게 바뀔 수 있어 잠시도 눈을 뗄 수 없는 짜릿함을 만끽 할 수 있다.

가족이 함께 하는 경주장 문화 조성을 위해 케이팝(K-POP) 축하콘서트, 스탬프투어, 경품이벤트, 사생대회 등 다채로운 부대행사도 마련되어 8일 오후4시30분 시작되는 K-POP 축하콘서트에는 여자친구, 엠크라운, 홍대광, 캔 등 인기절정의 유명가수 6팀이 출연해 깊어가는 가을 정취를 만끽 할 수 있다.

서포트레이스로 참여하는‘핸즈 모터스포츠 페스티벌’은 보다 풍성한 즐길거리를 위해 각 경주장의 주요 포인트를 관람한 후 스탬프 도장을 받은 방문객에게 선착순으로 기념품을 제공하며, 소형자동차 및 냉장고, 세탁기를 경품으로 한 추첨행사도 진행된다.

경주장 내 행사장 주요 4곳을 관람할 수 있도록 내부 순환버스가 운행되며, 목포 하당(샹그리아호텔 건너편)과 경주장을 오가는 셔틀버스가 매시 정각 출발해 관람객들에게 편의를 제공한다.

오는 7일, 8일‘2015 대한민국 모터스포츠 페스티벌’은 무료 관람이며, 권역별로 C스탠드에서는 모터스포츠 대회, 메인스탠드에서는 드래그레이스, M스탠드에서는 오프로드 경주, 카트경기장에서는 카트를 즐길 수 있다.

영암F1경주장 AFOS 개막

AFOS20150515007

전남 영암F1경주장에서는 오늘부터 17일 결승전까지‘2015 아시아 스피드 페스티벌(Asian Festival Of Speed)’3일간의 축제가 열리고 있다.

이번 대회는 70여대의 슈퍼카를 비롯해 총 120여대의 차량이 참가하는 아시아 최고의 모터스포츠 축제이며 특히 폭스 스포츠(Fox Sports)와 스타 스포츠(STAR Sports)를 통해 아시아 전역 및 유럽지역 3억 9000만명이 시청한다.

세계 20개국 1500여명의 대회 관계자와 다수의 외국 관람객이 방문, 선수와 대회 관계자들은 준비 기간, 연습주행과 본선등 4박5일을 머무르고 관람객들이 전라남도를 찾아 주변 관광명소를 둘러보는 체류형 관람을 하게 된다.

F1경주장 주변 숙박시설은 이미 예약이 완료 돼 자국 선수를 응원하기 위해 경주장을 찾은 중국, 말레이시아, 싱가포르등 단체 관람객 500여명은 광주지역 숙소를 이용하게 된다.

전남도는 가정의 달을 맞아 가족단위 방문객 서비스를 위해 마련된 케이팝(K-POP) 콘서트, 자동차 튜닝 관련 기업홍보관, 승마체험, 도자기 만들기, 민속놀이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과 부대행사가 마련됐다.

오재선 전라남도 F1대회지원담당관은 “국내외 모터스포츠 대회를 통해 모터스포츠 저변을 확대하고 경주장 주변 관광자원 개발을 위해 적극 노력할 계획”이라며 “경주장을 찾는 관람객들에게 볼거리, 놀거리, 먹거리를 마련했다”고 말했다.